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고용량 스타틴과 에제티미브 복합제 중 선택은?

기사승인 2017.10.13  11:36:59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심혈관 사건 발생률 동일 에제티미브 적절 지미선 전남의대 교수 심장학회 12일 발표

고용량 스타틴이나 스타틴+에제티미브 병용투여를 받은 고위험 급성 심근경색(AMI) 환자의 주요 심혈관사건(MACE) 발생률이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. 발생률에 별다른 차이가 없다면 용량을 늘려 이상반응 발생률이 높아질 수 있는 고용량 스타틴보다는 병용투여가 적절하다는 결론이다.

지미선 전남의대 교수(순화기내과)가 12일 대한심장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급성심근경색증 등록연구(KAMIR) 분석결과를 발표했다.

이상지질로 고용량 스타틴을 투여한 AMI 환자 2271명과 스타틴+에제티미브를 병용투여한 1249명의 MACE 발생률을 12개월 동안 추적관찰한 결과 두 군의 MACE 발생률이 각각 5.1%로 차이가 없었던 것으로 분석됐다.

고령과 심부전 병력, 당뇨병 발병 등을 고위험군의 요인으로 분류했다. 당뇨병을 앓고 있는 경우 1.185배(P=0.54), 고령 환자는 1.486배(P=0.132) 병용투여군의 MACE 발생률이 높았지만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.

성향점수매칭기법을 적용해 분석한 MACE 발생위험 역시 에제티미브 병용요법군이 고용량 스타틴 투여군보다 3배나 높았지만 고위험군에서 별다른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나 큰 의미를 부여하기는 어렵다.

최근 스타틴 불내성 환자를 대상으로 출시된 PCSK9 억제제에 대해서는 "에제티미브와 PCSK9 억제제 중 무엇이 더 효과적이냐에 대해서는 명확한 결론을 내기 어렵다"며 회의적인 의견을 내놨다. 스타틴 불내성 환자에게는 "에제티미브 병용요법이 더 적절해 보인다"고도 덧붙였다.

최승원 기자 choisw@kma.org

<저작권자 © 의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